문근영 안방극장 복귀작 '유령을 잡아라', 코믹X섬뜩으로 굿 스타트
문근영 안방극장 복귀작 '유령을 잡아라', 코믹X섬뜩으로 굿 스타트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0.2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근영의 복귀작으로 주목을 받은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가 화제다.

22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0분 방송한 tvN 월화극 '유령을 잡아라' 1회 시청률이 평균 4.1%(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 순간 최고 4.5%를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첫 회에는 지하철지구대를 배경으로 시민들의 발이 되는 지하철과 곳곳의 역사에서 발생하는 범죄, 그리고 그 범죄를 막기 위한 경찰들의 고군분투기가 담겼다.

출처_tvN '유령을 잡아라'
출처_tvN '유령을 잡아라'

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로 화제를 모은 문근영은 지하철지구대 신참 유령 역을 안정적으로 소화해 극을 주도해 시청자들을 만족시켰다.

한편 KBS 2TV '조선로코-녹두전'은 4.3%-5.9%,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2.735% 시청률을 보였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