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세 가지 고혈압 치료 성분 담은 복합제 중남미 진출
한미약품, 세 가지 고혈압 치료 성분 담은 복합제 중남미 진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9.11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은 세 가지 고혈압 치료 성분을 한알에 담은 복합제 2종을 멕시코에 수출한다고 11일 밝혔다.

국내 고혈압 3제 복합제 중에서 중남미 시장에 진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한미약품은 강조했다.

[사진/pixabay제공]
[사진/pixabay제공]

한미약품은 멕시코 중견 제약사 실라네스(SILANES)와 고혈압치료제 '아모잘탄플러스', 고혈압·고지혈증치료제 '아모잘탄큐' 2종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한미약품은 실라네스에 아모잘탄플러스와 아모잘탄큐를 5년간 약 1천만달러 규모로 수출한다. 실라네스는 내년 하반기에 두 제품의 허가를 신청하고, 2021년 2분기에 현지 출시할 예정이다.

한미약품은 이 계약으로 실라네스로부터 1차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을 수령했다. 제품 출시 후에 추가 마일스톤을 수령한다. 마일스톤 규모는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