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논란' BJ 쯔양, 어마무시한 양의 먹방과 음료 주유하는 그녀가 말하는 진실
'학폭논란' BJ 쯔양, 어마무시한 양의 먹방과 음료 주유하는 그녀가 말하는 진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7.23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J 쯔양이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 22일 BJ 쯔양의 동창이라고 밝힌 A 씨는 한 인터넷방송 갤러리에 "쯔양은 학창 시절 술을 마시고 흡연을 했으며 학폭으로 강제전학을 갔다. 학교도 1년 꿇었다. PC방이라 인증할 건 없다"라고 폭로했다.

사진-쯔양 유튜브 채널 캡쳐
사진-쯔양 유튜브 채널 캡쳐

또한 10살 연상의 남자친구와 교제를 하기도 했다는 내용과 함께 글이 게재됐다.

이에 쯔양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학폭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쯔양은 "미성년자 시절 술과 담배에 손을 댄 것은 맞다. 이에 대한 사실은 단 한 번도 속일 생각이 없었고 방송에서도 솔직히 말씀 드렸다. 어릴 때 실수를 했고 지금은 끊은 상태"라며 학창시절 음주와 흡연 사실에 대해서는 인정했다.

하지만 강제 전학을 간 것과 관련해서는 "내가 피해자"라며 "학교폭력 피해로 잠시 학교를 옮겼으며 가해자가 전학을 간 뒤 다시 복귀했다"라고 반박했다.

'1년 꿇었다'라는 내용에 대해서 "소심한 성격 탓에 중학교에 적응을 못 해 고교에 올라가기 전 1년을 쉬었다. 어머니가 1년 동안 해외로 봉사 겸 학교를 보냈고 이 내용은 증명할 수 있다"라고 해명했다.

10살이 많았던 남자친구와 교제 사실에 대해서는 "엄청난 상상력에 어이가 없을 정도"라고 말했다.

쯔양은 "학창 시절에 대한 모든 의혹을 선생님과 주변 친구들을 통해 해명할 수 있다"라며 A 씨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쯔양은 지난해 10월 '먹방' BJ로 아프리카 TV에 등장을 했으며 같은 해 11월에 유튜브에 진출해 어마어마한 양의 초밥, 통수육, 곱창-막창-대창, 짜장면, 연어 등의 먹방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음료수 큰 병을 컵에 따라 반동을 잡는 '주유'하는 모습을 보여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