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C, “日제재 관련 무책임 발언 유감” 外 [오늘의 주요뉴스]
NSC, “日제재 관련 무책임 발언 유감” 外 [오늘의 주요뉴스]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19.07.1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NSC, “日제재 관련 무책임 발언 유감”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12일 일본의 수출규제 사태와 관련해 일본 고위 인사가 한국 정부의 제재위반 문제를 거론하는 듯한 발언을 한데 대해 "불필요한 논쟁을 중단하기 위해 유엔 안보리 전문가 패널 또는 적절한 국제기구에 한일 양국의 4대 수출 통제 체재 위반 사례에 대한 공정한 조사를 의뢰하자"고 제안했다. 김유근 NSC 사무처장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하고 "한국 정부는 유엔 회원국으로 유엔 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를 철저히 준수해왔다"며 "최근 일본 고위 인사들이 명확한 근거 제시하지 않고 우리 정부의 수출 관리 위반과 제재 불이행 시사하는 무책임한 발언 하는 것에 매우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학교급식 식재료, 사전 시설 승인 제도 마련

앞으로 학교 급식 식재료는 냉장·냉동시설 심사를 통과해야만 납품될 수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이버거래소는 안전성 강화를 위해 이 같은 내용으로 '주 취급 품목 사전승인제도'를 이달 1일부터 시행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주 취급품목 사전승인제도란 식재료 공급업체가 학교 급식에 납품하기 위해서는 해당 품목에 적합한 냉장·냉동시설 등 보관시설을 갖췄는지 aT의 사전 서류·현장 심사를 통해 확인하는 제도다. 심사에 통과해 승인받은 업체만 학교 급식 전자조달시스템을 통해 수의계약과 입찰에 참여할 수 있다.

우하람, 광주세계선수권대회 다이빙 결승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우하람(21·국민체육진흥공단)이 첫 경기에서 3위로 결승 진출에 성공하며 기분 좋게 광주 세계선수권대회를 시작했다. 우하람은 12일 광주시 광산구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다이빙 남자 1m 스프링보드 예선에서 6차 시기 합계 396.10점을 받아 3위에 올랐다. 우하람은 두 중국 선수에게는 밀렸지만, 4위 로멜 파체코(멕시코, 390.40점)와 올레그 코로디(우크라이나, 370.40점)의 추격은 뿌리쳤다. 상위 12명에게 주는 결승행 티켓을 손에 쥔 우하람은 14일 결승에서 세계선수권 개인전 최고 성적(종전 7위) 달성에 도전한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