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프라임] 퇴행성 관절염, 류마티스와 전혀 다른 질병이다
[건강프라임] 퇴행성 관절염, 류마티스와 전혀 다른 질병이다
  • 보도본부 | 한성현 PD
  • 승인 2019.07.10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한성현]

◀MC MENT▶
안녕하세요. 건강프라임 김아련입니다. 혹시 비가 오면 무릎이 쑤시거나 관절에서 소리가 난 적 있으신가요? 만약 그렇다면 한 번쯤 무릎관절염을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 무릎관절염은 자연스러운 노화로 생기는 퇴행성 질환으로 특히 50대 이상, 또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2~3배 가량 더 심하게 나타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오늘은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을 주는 무릎관절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무릎관절염이란 관절연골이 변성되고 마모되면서 무릎 연골이 손상되는데, 이때 관절을 싸고 있는 주머니로 불리는 활액막이 염증을 일으키고 지속적으로 연골손상이 반복되는 질병입니다. 주요 발병 원인으로는 고령, 유전적인 요인, 외상 그리고 비만이 위험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요인들이 하나의 원인에 의해 단순하게 생기는 것이 아니고 복합적으로 작용해 발생하게 됩니다.

무릎 관절염의 대표적인 증상은 바로 통증입니다. 걸을 때마다 시큰거리는 통증이 생기거나 뻐근한 느낌의 통증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이런 통증들은 계단을 오르내릴 때 더 악화될 수 있으며 관절이 뻣뻣해지고 시간이 지나면서 우두둑거리는 소리가 날 수도 있습니다. 증상이 더욱 심해지면 관절에 물이 반복적으로 차고 다리가 엑스자나 오자로 변형이 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무릎관절염과 류마티스 관절염의 차이를 헷갈리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무릎관절염은 퇴행성 관절염으로 분류되며 주로 노년층에서 발생하고 자주 사용하는 무릎뿐만 아니라 허리, 어깨 등에 통증이 생깁니다. 반면에 류마티스 관절염은 관절 활액막의 지속적인 염증반응을 특징으로 하는 만성 염증성 전신질환으로 20~30대에도 흔히 발생하며 손가락, 발가락, 손목 등 말초 관절 부위에 발생합니다. 또 발병 부위가 뻣뻣해지거나 발열, 통증, 피로감, 붓는 현상이 나타나고 시간이 지날수록 관절이 변형되거나 파괴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의사 INT▶
박상준 원장 / 서울나우병원 분당본원 관절센터 정형외과
Q. 무릎관절염의 치료법은?
무릎 관절염 치료는 단계적으로 접근해야 합니다. 우선 환자의 나이, 활동 정도, 증상이 심한 정도를 고려해서 증상이 심하지 않은 경우에는 보존적인 치료를 할 수 있는데 여기에는 약물치료라든지 관절강 내 주사치료 그리고 물리치료가 있습니다. 하지만 관절연골의 손상 정도가 심할 경우에는 단순히 이런 보존적인 치료로만은 한계가 있기 때문에 수술적인 치료를 고려를 해야 됩니다.

하지만 관절 연골 손상이 심할 경우에는 단순히 약물치료로만은 치료가 불가능한 경우가 있게 되는데 그럴 경우에는 수술적인 치료를 고려하게 됩니다. 수술적 치료에는 관절경을 이용한 수술과 절골술, 인공관절 수술 등이 있으며 환자분의 나이와 활동 정도에 따라서 수술적 치료 방법을 선택해야 되기 때문에 전문의와의 상의가 꼭 필요합니다.

◀MC MENT▶
무릎관절염의 치료. 초기에는 엑스레이 검사를 통해 관절염을 진단하고 다리가 휜 정도에 따라 치료계획을 세우게 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통계적으로 50대 이상의 노령 환자들 중에 약 10%, 60대 이상에서는 약 30%, 70대 이상에서는 무려 50% 이상의 높은 발생률을 보이고 있어 더욱 주의가 필요합니다. 무릎관절염은 퇴행성 질환이기 때문에 아프기 전 미리 검진을 받고 초기에 치료하는 것이 예후에 좋습니다.

이제 무릎관절염에 관련된 몇 가지 궁금증이 생기는데요.

첫째, 무릎관절염과 골다공증의 연관성 있나요?
아니오. 아직 골다공증과 무릎 관절염 간의 연관성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일부 연구에서는 골밀도가 낮은 환자들이 골관절염이 더 잘 생기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지만 아직 정확한 원인은 대해서는 밝혀진 것이 없습니다.다만 호르몬의 변화에 의해서 여러 인자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둘째, 무릎관절염을 유발하는 안 좋은 습관이 있나요?
가장 안 좋은 습관은 쪼그려 앉는 것입니다. 쪼그려 앉게 되면 무릎 관절에 있는 연골에 엄청난 스트레스를 주게 되고 손상되기 쉬운 상태로 변형이 되는데요. 그런 자세를 반복적으로 취할수록 관절 연골이 빨리 닳아 관절염으로 가속화 될 수 있습니다. 또 자세가 구부정하게 되면 주변 발목이나 고관절과 허리까지 영향을 받아 통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셋째, 시중에 판매되는 무릎관절염 제품들이 효과가 있나요?
붙이는 파스 같은 제품들은 국소적으로 효과가 있지만, 먹는 약이 효과가 더 좋습니다. 파스는 피부를 통해서 약물에 침투하는 원리로 만들어진 것들인데 위장이 안 좋거나 약을 못 먹는 사람들에게는 도움이 될 수 있지만 실제로 침투되는 용량 자체가 작기 때문에, 먹는 약을 선택하는 것이 더 좋습니다. 최근 시중에서 파는 연골과 관련된 약들이 많기 때문에 섭취 전에는 반드시 전문가와 상의를 하고 먹어야 합니다.

그럼 이제 무릎관절염에 도움이 되는 생활습관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볼까요?

◀의사 INT▶
박상준 원장 / 서울나우병원 분당본원 관절센터 정형외과
Q. 무릎관절염의 치료법은?
무릎 관절염 치료는 단계적으로 접근해야 합니다. 우선 환자의 나이, 활동 정도, 증상이 심한 정도를 파악해서 우선 보존적인 치료인 약물치료, 관절강 내 주사치료, 물리치료를 시행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관절연골의 손상 정도가 심할 경우에는 단순히 이런 보존적인 치료로만은 한계가 있기 때문에 수술적인 치료를 고려 해야됩니다. 수술적 치료에는 관절경을 이용한 수술과 절골술, 인공관절 수술 등이 잇겠으며 환자분의 나이와 활동 정도에 따라서 수술적 치료 방법을 선택해야 도기 때문에 전문의와의 상의가 꼭 필요합니다. 

◀MC MENT▶
지금까지 무릎관절염에 대해 자세히 알아봤습니다. 무릎 통증으로 인해 발생하는 일상생활의 제약은 상상하는 것 이상으로 크기 때문에 환자는 정서적인 고립이나 우울감 등을 느낄 수 있습니다. 가까운 사람들이나 가족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도움으로 무릎관절 통증에서 벗어나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건강프라임 김아련이었습니다.

의상협찬 - 직장인들의 비밀 옷장 베니토 쇼핑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