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소녀시대 퇴출 “믿었던 사람들...”
제시카, 소녀시대 퇴출 “믿었던 사람들...”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4.09.30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제시카가 소녀시대 퇴출에 관한 심경을 고백했다.30일 새벽 걸그룹 소녀시대 제시카는 자신의 웨이보(중국판 트위터)를 통해 “다가오는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더 이상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라는 통보를 받았습니다”는 글을 SNS에 남겼다.이어 “저는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습니다”고 덧붙여 팬들을 혼란에 빠뜨렸다.무엇보다 제시카는 해당 글의 댓글로 “당신들은 내가 사랑하는 특별한 사람들이니 내 진실을 알 가치가 있다”며 “난 깊은 슬픔을 느꼈고 내가 믿었던 사람들로부터 상처를 받았다. 당신들은 이와 같은 상처를 받지 않길 바란다”고 심경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 크리스탈, 제시카

한편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제시카가 패션 관련 사업을 시작하게 되면서, 지속적인 논의에도 불구하고 도저히 팀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게 됐다”며 “당사는 8인 체제의 소녀시대 활동을 당초보다 앞당기는 것으로 결정할 수밖에 없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아울러 “그 발표 시점 등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제시카 본인의 시각으로 금일 새벽에 글이 게재됐다”며 “향후 당사는 8인 체제의 소녀시대 및 제시카의 개인 활동에 대한 변함없는 지원과 매니지먼트를 해 나갈 예정이다”고 SM에서 알렸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