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홍도 바캉스호 좌초, 승객 109명 전원 구조 "세월호 참사 잊었나"
신안 홍도 바캉스호 좌초, 승객 109명 전원 구조 "세월호 참사 잊었나"
  • 보도본부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4.09.3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전남 신안 홍도에서 유람선이 좌초되는 사고가 발생해 국민들의 불안감이 다시 조성되고 있다.

30일 오전 9시 11분께 전남 신안군 흑산면 홍도선착장 200m 앞 해상에서 유람선 바캉스호가 좌초됐다.

▲ 홍도서 좌초된 유람선(출처/YTN 뉴스 캡쳐)

유람선에는 관광객 104명, 승무원 5명 등 총 109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현재 탑승객은 전원 구조됐다고 전해졌다.

현재 구조된 승객들은 홍도항으로 입항 중이며 해경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는 중이다.

세월호 참사가 벌어진 지 고작 6개월도 안되서 다시 일어난 유람선 좌초에 국민들의 선박에 대한 안전 불안감은 점점 더 고조되고 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