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공식품 좋아하는 아이들, 당 섭취 위험하다
가공식품 좋아하는 아이들, 당 섭취 위험하다
  • 보도본부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4.09.29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유아와 청소년의 당류 섭취에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음료와 빵, 아이스크림 등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섭취량이 세계보건기구(WHO)의 섭취 권고기준을 넘어섰기 때문이다.

이는 지난 23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발표한 2010~2012년까지 우리 국민의 당류섭취량 분석결과를 통해 나타났다.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섭취량은 3~5세가 10.5%, 12~18세가 10.1%로 WHO의 섭취 권고기준보다 많았다. WHO 기준은 1일 열량의 10% 미만으로 2천kcal를 기준으로 했을 때 50g 미만이다. 6~11세, 19~29세도 모두 1일 열량의 9.9%를 섭취하는 것으로 나타나 WHO 기준에 가까웠다.

가공식품 중 음료류를 통한 당류 섭취가 34.3%로 주를 이뤘으며, 1~5세는 과일이나 채소류 음료, 6~29세는 탄산음료, 30세 이상은 커피를 가장 많이 마셨다. 최근 3년간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섭취량은 3% 이상 증가했는데, 음료류와 가공우유, 발효유 등의 소비가 늘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한편,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보호위원회는 오는 25일 '당류 섭취와 국민건강'을 주제로 서울상공회의소에서 심포지엄을 열 예정이다. 김형규 의협 국민건강보호위원장은 "적절한 당류 섭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고, 올바른 식생활 환경조성을 위한 우리의 과제도 찾아보려 한다"고 전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