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대만]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 진출 2회연속 금메달 노린다
[한국 대만]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 진출 2회연속 금메달 노린다
  • 보도본부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4.09.28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한국 야구 대표팀이 2회 연속 아시안게임 결승에 올라 역시 2회 연속 금메달을 노리고 있다.

류중일(삼성)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6시 30분 인천 문학구장에서 대만과의 결승전을 앞두고 있다.

▲ 결승에 안착한 대한민국 야구 대표팀

한국은 조별리그 B조 예선을 3연속 콜드게임 승리로 챙긴 뒤 준결승에서 중국을 7-2로 결승에 가볍게 올랐다.

한국에 패하며 B조 2위로 준결승에 올랐던 대만은 일본을 10-4로 꺾고 결승에 진출하여 한국과 설욕전을 벌인다.

하지만 한국은 조별리그 예선에서 대만에 10-0, 8회 콜드게임승을 거뒀다.

한국은 결승전 선발 투수로 김광현(SK)이 나서고 타선은 1번 민병헌(두산·우익수), 2번 손아섭(롯데·지명타자), 3번 김현수(두산·좌익수), 4번 박병호(넥센·1루수), 5번 강정호(넥센·유격수), 6번 나성범(NC·중견수), 7번 황재균(롯데·3루수), 8번 강민호(롯데·포수), 9번 오재원(두산·2루수)의 라인업을 정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