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X김향기 '증인', 온기 가득한 두 사람의 만남
정우성X김향기 '증인', 온기 가득한 두 사람의 만남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8.12.27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정우성, 김향기가 2월 개봉하는 영화 '증인'에서 첫 만남을 가진다.

영화 ‘증인’은 '완득이' '우아한 거짓말'을 통해 사회를 향한 따스한 시선과 섬세한 연출을 보여준 이한 감독이 또 한 번 감동적 스토리로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출처_증인 포스터)
(출처_증인 포스터)

'증인'은 유력한 살인 용의자의 무죄를 입증해야 하는 변호사 순호(정우성)가 사건 현장의 유일한 목격자인 자폐 소녀 지우(김향기)를 만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27일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는 서로를 마주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이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푸르른 나무와 따뜻한 햇살을 배경으로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 자폐 소녀를 만나다”라는 카피가 어우러져 따스한 분위기를 풍김과 동시에 사람들의 궁금증을 유발시킨다.

'더 킹' '강철비' 등에서 남성적이고 강인한 캐릭터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인 정우성은 유력한 용의자의 무죄를 입증해야만 하는 변호사 순호 역을 통해 기존의 강한 이미지를 벗고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인간적 캐릭터로 새로운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신과함께' 시리즈로 흥행 파워는 물론 제39회 청룡영화상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까지 인정받은 김향기는 세상과 소통하는 법을 모르는 자폐 소녀 지우 역으로 분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일 계획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