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역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은?
서울지역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은?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4.09.01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올해 상반기 서울지역 아르바이트의 평균 시급은 지난해보다 347원 오른 589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1일 올 상반기 알바천국 사이트(www.alba.co.kr)에 등록된 아르바이트 채용 공고 69만942건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아르바이트 최다 모집 업종은 음식점으로 6개월간 총 9만8335건(16.9%)의 공고를 냈으며 편의점(7만7735건), 패스트푸드점(6만7136건), 일반주점·호프(5만6529건), 커피전문점(4만7537건) 등이 뒤를 이었다.

채용공고가 많은 20개 업종 중 가장 시급이 높은 업종은 영업·마케팅으로 7895원이었으며 이어 고객상담(7373원), 배달(6474원), 전단배포(6229원), 일반주점·호프(6041원), 사무보조(6040원) 등 순이었다.

또한 채용이 가장 많은 지역은 강남구로 올 상반기 총 10만4377건(15.1%)의 구인 공고를 냈으며 서초구 5만3145건, 송파구 4만3363건 등을 기록해 이른바 강남3구에서 뽑는 아르바이트생이 전체의 29.1%를 차지했다. 가장 채용을 적게 한 곳은 도봉구(8139건)였다.

지역별 평균 시급도 강남권역은 5910원, 강북권역은 5874원으로 차이가 있었으며, 특히 강남3구는 6012원으로 다른 강남권역보다도 102원, 강북권역보단 138원 많았다.

한편 구별로는 강남구가 6148원으로 시급이 가장 높았고, 도봉구가 5672원으로 가장 낮았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