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 물티슈, 독성 물질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 함유
아기 물티슈, 독성 물질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 함유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4.08.30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아기 물티슈에 건강에 치명적인 독성 물질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Cetrimonium Bromide)’가 함유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30일 한 매체는 “대다수 물티슈 업체가 신생아와 임산부에게 유해한 화학성분으로 알려진 4급 암모늄 브롬 화합물인 ‘세트리모늄 브로마이드’를 지난해 8월부터 사용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는 4급 암모늄 브롬 화합물로 물티슈 제조업체가 가습기 살균제에 사용됐던 CMIT(클로로메틸이소치아졸린)와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를 대체할 성분으로 선택한 방부제다. 또한 중추신경계 억제를 유발하여 심하면 흥분과 발작을 초래할 수 있으며, 심하면 호흡근육 마비로 사망할 수도 있는 위험한 물질이다.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는 물티슈 제조업체가‘가습기 살균제’에 사용됐던 CMIT(클로로메틸이소치아졸린)와 MIT(메칠이소치아졸리논)를 대체할 성분으로 선택한 방부제로 알려졌으나 그 위험성이 더 심각하다는 지적이다.

한편 현재 4대 대형마트와 온라인 쇼핑몰 사이트 등을 통해 현재 ‘세트리모늄브로마이드’가 들어간 40여 종의 아기 물티슈 제품이 유통 되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