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할롱…주말 강원 영동·경상도 동해안 강한 비
태풍 할롱…주말 강원 영동·경상도 동해안 강한 비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4.08.08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이번 주말 제11호 태풍 ‘할롱’(HALONG)의 영향으로 강원 영동·경상도 동해안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8일 기상청은 태풍 할롱은 이날 오전 9시 중심기압 950헥토파스칼(hPa), 최대 풍속 43m/s의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발달해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380㎞ 해상에서 시속 12㎞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할롱은 북상하면서 9일 규슈 남동해안을 따라 계속 북동진해 동해 북부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9∼10일 태풍의 간접 영향권에 들어 경상도와 강원도 영동 지방을 중심으로 강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과 경상도 동해안, 울릉도·독도는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고, 지역에 따라 2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수 있다.

기상청은 “강수가 예상된 지역에 있는 산간 계곡의 야영객이나 피서객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고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 동해안에서는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수 있으니 해수욕객이나 해안가 낚시객들은 안전사고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