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오 마약혐의, 김새롬 때문? 끝까지 괴롭히는..
이찬오 마약혐의, 김새롬 때문? 끝까지 괴롭히는..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8.07.06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찬오가 마약혐의 관련 재판에서 또 한 번 김새롬과의 관계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검찰은 6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0부 심리로 열린 재판에서 이찬오의 마약혐의와 관련해 징역 5년을 구형했다.

이찬오 측 변호인은 이찬오가 마약혐의를 받게 된 계기를 설명하면서 또 한 번 전 아내이자 방송인인 김새롬을 언급했다. 배우자의 주취 후 폭력이 이혼하게 됐고, 이로 인해 우울증을 앓아 마약에 손을 댔다는 것이다.

사진=JTBC제공

이찬오의 마약혐의가 계속해서 세간의 관심을 끌면서 김새롬의 발언도 주목을 받았다. 김새롬은 MBC 에브리원 ‘비디오 스타’를 통해 이혼 심경을 밝힌 바 있다.

방송을 통해 김새롬은 “성급하게 결혼을 결정하기도 했고, 단순하게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과 같이 사는 것이 다르다는 것을 알게 됐다.” 말했다. 이어 “앞서 알려진 논란이 이혼의 결정적인 이유는 아니었다는 것을 말하고 싶었다.”고 설명해 눈길을 모았다.

뒤이어 김새롬은 “20살 때 부모님이 이혼을 하셨다. 문득 엄마가 마치 당신 때문에 내 딸도 이런 결과가 있다고 생각하실까봐 걱정스러웠다. 나보다 엄마가 더 아픈 느낌이 들었다.”며 담담하게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또 김새롬은 tvN ‘비밀의 정원’에서 “여러 가지 일을 겪었는데 왜 성숙해지지 않을까가 고민이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김새롬은 “뭔가 더 의연하게 대처하고 싶기도 하고 무뎌지고 싶기도 싶었다. 당연하다고 생각하는데 더 당연하게 생각하고 싶다. 의연하게 대처하지만 의연하게 더 대처하고 싶다”라며 속내를 밝혔다. 이어 “내 자신을 컨트롤하고 싶은데 마음대로 되지 않는다”면서 “조금 더 즐기고 받아들여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찬오는 마약혐의는 인정하면서도 밀수 혐의는 일부 부인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