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여성 살해 男, CCTV에 담긴 그날의 흔적
해남 여성 살해 男, CCTV에 담긴 그날의 흔적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8.06.2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전남 해남의 한 주택에서 50대 여성을 흉기로 살해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남 해남경찰서는 20일 해남 여성 살해 혐의로 김모(34)씨를 긴급체포했다.

김씨는 지난 19일 오전 2시 35분께 해남군 해남읍 한 주택에서 A(52)씨의 가슴과 등을 흉기로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MBN뉴스캡처

A씨는 이날 자신의 어머니 집에서 홀로 잠을 자다가 참변을 당했다.

경찰은 A씨 어머니가 새벽 기도를 위해 집을 비운 사이 김씨가 모자와 마스크를 쓴 채 집 방향으로 이동하는 CCTV를 확보하고 행방을 추적했다.

애초 A씨가 흉기로 여러 차례 찔린 점, 집 안이 심하게 어질러져 있지 않은 점 등을 토대로 면식범일 가능성이 제기됐으나 김씨는 경찰 조사에서 "절도 목적으로 갔다가 A씨와 마주쳐 우발적으로 범행했다"고 진술했다.

해남 여성 살해 피의자 김씨는 절도 관련 전과가 있으며 최근 다른 지역에서 해남으로 이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해남 여성 살해 피의자인 김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