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그래픽]서울에서 전기·가스 가장 많이 쓰는 곳 1위 ‘강남구’
[인포그래픽]서울에서 전기·가스 가장 많이 쓰는 곳 1위 ‘강남구’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4.06.09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1000만명에 거주의 서울시에서 강남구가 전기·가스 사용량 1위를 차지했다.

서울시는 '2013년 에너지백서'를 발표하고 시 산하 25개 자치구 중 전력·가스의 경우 강남구가, 석유의 경우 서초구가 가장 많은 소모량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먼저 강남구의 전력소비량은 3256GWh로 25개 자치구 중 1위였다. 이는 전력사용량 2위인 서초구에 비해서도 약 955GWh를 더 소모한 것인 데다, 꼴찌인 강북구(637GWh)에 비해서는 5배 가까운 수치다.

 
그러나 석유사용량의 경우 서초구가 1위를 차지했다. 서초구는 2013년 한 해 동안 2억6270만ℓ를 사용해 2위인 강남구의 1억9321만ℓ를 크게 앞섰다. 서초구의 지난해 석유사용량은 전체 서울시 사용량의 9.9%에 달했다.

에너지백서는 2005년부터 지금까지 총 7권이 발행되었으며, 서울도서관에서 누구나 열람할 수 있고, 시 홈페이지에서도 내려 받아 확인할 수 있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