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중 휴대용 전자기기(PED)사용 전면 허용 전망
비행중 휴대용 전자기기(PED)사용 전면 허용 전망
  • 보도본부 | 이호 기자
  • 승인 2014.01.08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호] 모든 비행단계에서 휴대용 전자기기 사용이 이르면 올 3월부터 허용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8일 현재 항공기 이·착륙 단계에서 휴대용 전자기기(PED) 사용이 금지 되었던 것을 이르면 오는 3월부터 허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9일 김포공항 인근의 한국공항공사 보안교육센터에서 PED의 사용 확대 추진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PED는 태블릿PC, 스마트폰, MP3 Player, 전자 게임기 등과 같은 통신 및 데이터의 처리와 이용이 가능한 경량의 전자기기소형기기를 말한다.

이에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지난해 11월부터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을 통해 휴대용 전자기기의 사용 확대를 위한 제도개선방안을 마련해왔다“ 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지난해 10월 31일 FAA(미국 연방항공청)는 항공기 기내에서 태블릿 PC, 스마트폰과 같은 휴대용 전자기기의 사용 규제 완화 정책을 발표하였다.

국토교통부는 9일에 개최되는 공청회를 통해 제시되는 의견을 반영, 제도개선 방안을 확정하고, 1/4분기 중 PED사용 확대를 위한 정부 지침을 항공사에 제공할 계획이다.

항공사는 자체적으로 안전성을 평가 후 정부의 승인을 받아 이르면 3월부터 승객들이 모든 비행단계에서 비행기 모드(통신을 차단한 상태)로 설정된 휴대용 전자기기를 사용 가능하도록 허용할 예정이다.

시사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