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국회선진화법’ 위헌 소송 ②] 국회에 해머와 전기톱, 최루탄이 등장하던 그 시절
[與, ‘국회선진화법’ 위헌 소송 ②] 국회에 해머와 전기톱, 최루탄이 등장하던 그 시절
  • 보도본부 | 김범준 PD
  • 승인 2013.11.15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범준] 지난 18대 국회 막바지, 해머와 전기톱 최루탄 등장까지 등장하면서, 국회에서 몸싸움 방지를 하기 위한 일명 ‘국회선진화법’을 내놓게 됐다.

그런데, 먼저 안건을 내 놓았던 새누리당이 이제 수명이 다했다고 외치고 있으며, 이에 민주당은 ‘불편하다고 버리는 것이냐’며 반박하고 있다. 시선Times <‘與, ‘국회선진화법’ 위헌 소송’ 2편>에서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자.

 

시사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