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셜경제 창간 9주년 기념 열린토론 ‘미래-미래혁신포럼 공동 세미나 개최 韓-美 FTA 5주년 성과와 과제’
스페셜경제 창간 9주년 기념 열린토론 ‘미래-미래혁신포럼 공동 세미나 개최 韓-美 FTA 5주년 성과와 과제’
  • 보도본부 | 이호 기자
  • 승인 2017.11.17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김무성·정진석·김학용 의원 세미나 공동 주최...트럼프 시대 한미 FTA 어떻게 대응해야 하나?

[시선뉴스] 언론 매체 스페셜경제가 오는 21일 창간 9주년을 맞아 국회에서 ‘한·미 FTA 5주년, 트럼프 시대의 한미 통상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자유한국당 김무성·정진석 의원이 주도하는 초당적 정책연구 모인인 ‘열린 토론, 미래’와 자유한국당 김학용 의원이 회장을 맡고 있는 국회 의원연구단체인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이 스페셜경제와 공동으로 주최한다.

세미나는 남경민 스페셜경제 대표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김무성·정진석·김학용 의원이 인사말을 전한 후 여야 국회의원들의 축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정인교 인하대학교통상학과 교수가 세미나 발제를 맡았으며, 한국당 김종석 의원이 토론회 좌장으로 5주년을 맞은 한미 FTA의 성과와 개정 협상을 앞두고 극복해야할 과제들을 짚어본다.

토론에는 송원근 한국경제원구원 부원장과 최원목 이화여자대학교 법과대학 교수, 김영덕 스페셜경제 부사장 겸 편집국장이 패널로 참여한다. 김영덕 편집국장은 “한미 FTA 5주년을 맞아 성과를 짚어보고, FTA 개정 협상을 앞둔데 대한 당면과제와 해법을 제시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스페셜경제와 열린 토론 미래,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세미나는 인터넷신문기자협회와 뉴미디어미래연구원, 시어도어루스벨트재단 한국지회, 지식교양 전문채널 시선뉴스 등이 후원하고, 오는 21일(화) 오전 10시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개최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