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100만건 돌파, 마일리지 車보험
`인기` 100만건 돌파, 마일리지 車보험
  • 보도본부 | Park Jin A
  • 승인 2012.08.20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행거리가 짧으면 보험료가 저렴한 ‘마일리지 자동차 보험’의 인기사 치솟고 있다.

손해보험사나 보험설계사들이 자동차보험을 판매할 때 마일리지 보험을 권유하지 않으면 장사가 안될 정도다.

20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마일리지 자동차 보험이 출시 8개월 만에 가입 100만건을 돌파 한 것으로 집계됐다.

마일리지 자동차보험은 이달 10일 현재 101만2502건이 팔렸다. 출시 8개월 만에 100만건 이상 팔린 자동차보험 상품은 손해보험업계 사상 처음이다.

손보사별로 살펴보면 삼성화재가 22만7729건으로 가장 높은 판매고를 올렸고, 2위는 온라인 손보사인 AXA다이렉트손보(18만7702건)였다.

다음으로 동부화재(9만8257건), 메리츠화재(9만1852건), 더케이손보(9만2178건), 현대해상(5만8924건), 롯데손해보험(4만7853건), 한화손보(4만5498건), LIG손보(4만3700건)등의 순이었다.

한편 업계에서는 올해 들어 새로운 자동차보험 계약 중 절반정도가 마일리지 보험으로 가입하는 점을 감안 한다면 연말에는 200만건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또한 업계에서는 마일리지 보험 비중이 전체의 50%를 넘으면 평균 보험료가 2% 초중반으로 내려가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