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盧 구상, 서해에 개성공단 만들자는 것"
문재인 “盧 구상, 서해에 개성공단 만들자는 것"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3.06.26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문재인 민주당 의원이 25일 2007년 남북정상회담 대화록 공개와 관련 “노무현 전 대통령의 구상은 서해 상에 개성공단 같은 것을 만들어 NLL도 지키고 평화도 경제도 얻자는 것이다. 휼륭하지 않은가”고 의견을 밝혔다.

문 의원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문 의원의 언급은 정상회담 대화록에서의 노무현 전 대통령의 평화협력지대 구상에 대한 보완 설명에 나선 것으로 해석된다.

문 의원은 또 노 전 대통령의 발언을 두고 일각에서 ‘NLL 포기’ 논란을 제기하는 것에 대해 “개성공단 한다고 휴전선이 없어지지 않는다. NLL(서해북방한계선) 위에 평화협력지대나 공동어로구역을 설정하는 것도 마찬가지다”며 “(개성공단 설치로) 휴전선의 긴장이 많이 완화된다”고 반박했다. 

▲ 문재인 의원 트위터

시사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