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安 신당, 꼭 나쁜 것은 아냐”
문재인 “安 신당, 꼭 나쁜 것은 아냐”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3.05.24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기자]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4기 추도식이 열렸다.

이날 추도식에는 친노(친노무현) 진영을 비롯해 민주당 의원들이 대거 참가했다. 지난해 대선 후보였던 문재인 민주당 의원을 비롯한 친노 측은 추도식에 대한 정치적 해석을 경계했지만 관심을 피하지는 않았다.

 
문 의원은 봉하마을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노 전 대통령께서 말씀하셨던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사회, 반칙과 특권이 없는 세상 등 국가가 갖춰야 할 기본적인 덕목조차도 진전이 없기 때문에 아직도 많은 분들이 오시는 것 같다"며 노무현 정신 계승을 강조했다.

또한 자신의 정치적 거취에 대해서는 "다음 대선 때 정권교체에 도움이 되게끔 저도 나름의 역할을 열심히 해야겠죠"라고 대선 재도전 가능성을 열어 놓았다. 하지만 자신의 정치활동 재개 시각에 대해서는 정치 본격화나 재개라는 해석이 맞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나아가 안 의원의 신당 창당 움직임에 대해서도 "꼭 나쁘기만 한 것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평했다. 정치에 대한 시민참여의 외연을 넓힐 수 있다면 좋다고 의견을 전했다. 
 

시사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