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아들 문준용 특혜채용 논란, 문재인 측 “허무맹랑한 허위사실”
문재인 아들 문준용 특혜채용 논란, 문재인 측 “허무맹랑한 허위사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7.05.05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측은 5일 국민의당이 제기한 문 후보의 아들 문준용 특혜채용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문 후보 측 유은혜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김인원 국민의당 공명선거추진단 부단장은 문 후보와 문 후보 아들, 문 후보 부인에 대한 명예훼손을 즉시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출처/문재인 페이스북

이어 “김 부단장은 오늘 익명 뒤에 숨은 관계자를 동원해 허무맹랑한 허위사실을 쏟아냈다”며 “민주당 선대위는 김 부단장의 흑색선전, 선거법 위반 행위에 대해 끝까지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안 후보에게 공개 질의한다. 국민의당 논평을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선대위가 받아서 재생산했다”며 “안 후보가 지라시 논평을 지시했는지 답해야 한다. 안 후보는 홍 후보와 지라시 연대도 검토하고 있는지 답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앞서 국민의당 측 김인원 부단장은 문 후보의 지시로 아들 문준용 씨가 한국고용정보원에 원서를 제출했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