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또 동양인 비하…‘한국인 찢어진 눈’
스타벅스, 또 동양인 비하…‘한국인 찢어진 눈’
  • 보도본부 | 박지수 PD
  • 승인 2013.05.0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지수PD] 동양인 비하 논란을 일으켰던 스타벅스가 또다시 한국인 고객의 컵에 ‘찢어진 눈’을 표시해 물의를 빚고 있다.

다음 아고라에는 최근 스페인을 방문한 네티즌이 “스타벅스 동양인 비하 직접 당하니 기분 참 나쁘군요”라는 제목으로 30일 글을 올렸다.

유럽권 스타벅스는 주문을 받은 후 컵에 고객의 이름이나 애칭, 또는 스펠링을 적는다. 하지만 스페인의 한 스타벅스 직원은 한국인 고객의 컵에 ‘찢어진 눈’ 모양을 그렸고, 찢어진 눈은 서양에서 동양인을 비하할 때 쓰인다.

지난해 미국 애틀랜타에 있는 스타벅스에서도 비슷한 일이 있었다. 해당 사실이 논란이 되자 스타벅스는 찢어진 눈을 컵에 그려 넣은 직원을 해고했고,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사과한 바 있다.

 

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