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해상서 예인선 좌초…승선원 3명 실종
신안 해상서 예인선 좌초…승선원 3명 실종
  • 보도본부 | 김범준 PD
  • 승인 2013.04.28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범준PD] 전남 신안 해상에서 예인선이 좌초돼 선원 3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8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11시36분께 신안군 장산면 마진도 남쪽 2㎞ 해상에서 완도선적 72.28t급 예인선 102신한호가 좌초돼 선장 김모(58)씨 등 승선원 3명이 실종됐다.

102신한호는 진도 서망항에서 출항해 목포로 항해하던 중이었으며, 예인선 부선인 금산 3001호가 사고 내용을 해경에 신고했다.

한편 해경은 사고해역에 경비정 9척과 헬기 1대 등을 투입해 수색중이다.
 

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