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미 대통령,새로운 반이민 행정명령에 서명...이라크는 제외
트럼프 미 대통령,새로운 반이민 행정명령에 서명...이라크는 제외
  • 보도본부 | 홍지수 기자
  • 승인 2017.03.07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6일 새로운 반이민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6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기존 입국금지 대상 이슬람권 7개국 중에서 이라크를 제외하고, 나머지 6개국 국적자의 입국을 한시적으로 금지하는 수정 반(反)이민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하지만 이들 6개국에 대해서도 기존 비자 발급자와 영주권자에 대해서는 입국이 허용된다.

[출처/도널드트럼프 미 대통령sns]

수정된 행정명령은 오는 16일(현지시간)부터 효력이 발생할 전망이다.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서명 이후 기자회견을 하고 6개국에 대한 입국 금지 조치는 “우리 국가안보를 강화하기 위한 필수적인 조치”라고 말하며 “미국 국민을 보호하기 위한 대통령의 의무”라고 밝혔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월 27일 이라크를 포함한 이란 리비아 소말리아 수단 시리아 예멘 등 중동ㆍ아프리카 7개국 국적자와 난민의 입국을 90일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으나, 연방지방법원과 항소법원에서 잇따라 제동이 걸려 시행이 전면 중단된 바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