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강우석 감독 “설경구는 친아들, 정재영은 양아들”
‘힐링캠프’ 강우석 감독 “설경구는 친아들, 정재영은 양아들”
  • 보도본부 | 강지훈 PD
  • 승인 2013.04.09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강지훈PD] 영화감독 강우석이 배우 설경구와 정재영에 대해 입을 열었다.

8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강우석 감독은 “설경구는 친아들이고 정재영은 양아들이다”며 “설경구는 우리집에 사는 기분이고 정재영은 남의 집에서 데려와 우리 식구가 된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재영은 장진 감독으로부터 입양했는데 정재영에게 ‘장진이 좋아, 내가 좋아?’라는 물음에 내가 좋다고 하더라. 대부분의 사람들이 내가 좋다고 한다”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화면 캡처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