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도 인육캡슐이... '충격'
한국에서도 인육캡슐이... '충격'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3.03.31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뉴스팀] 3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공항세관 휴대품 유치창고에서 인천공항세관 직원들이 통관이 불허된 인육캡슐, 개고기캡슐 등을 지난해 불법 건강보조식품 단속에서 총 1715건에 468㎏을 적발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세관이 적발한 인육 캡슐은 2011년 21건, 1만2324정에서 지난해 47건, 2만663정으로 크게 늘었다.

인육 캡슐은 주로 사산한 태아 시신 등으로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인육 캡슐의 성분 분석결과 사람의 DNA가 나왔다고 전했다.

세관 관계자는 "대부분의 불법 건강보조식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유해성분이 검출됐다"며 "해외에서 건강보조식품을 구입하는 경우 성분을 알 수 없는 식품은 구매하지 말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세관은 인육 캡슐이나 개고기 캡슐을 반입하려다 적발된 여행자는 모두 외국인으로 직접 복용하거나 선물용으로 들여오려 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sisunnews.co.kr

▲ 인천국제 공항 공항세관에서 발견된 인육캡슐, 개고기 캡슐 [출처 - 연합뉴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