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고아라 VS 이연희 최종우승은?
'런닝맨' 고아라 VS 이연희 최종우승은?
  • 보도본부 | 연예팀
  • 승인 2013.03.31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연예팀] 고아라와 김종국이 '런닝맨'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3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배우 이연희, 고아라가 게스트로 출연해 '런닝맨 3부작 미니시리즈'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번 '런닝맨 3부작 미니시리즈'편에서 남자 출연자들은 재벌 그룹의 본부장 역할을 맡았고 여자 출연자들은 어려운 일이 있어도 꿋꿋하고 미소를 잃지 않는 여자 주인공인 캔디걸 역할로 분해 커플 게임들을 통과하며 호흡을 맞췄다.

마지막으로 이연희, 개리, 김종국, 고아라 만이 남은 가운데 김종국과 고아라는 뭔가를 확신한 듯 이연희에게 다가왔다. 이연희는 어리둥절해 하며 자신이 친남매 중 동생이 아니라고 부인했지만 김종국은 어머니 혈액형 O형, 아버지 혈액형이 B형이었다는 사실을 밝히면서 여동생이 이연희라고 확신했다.

앞서 이연희는 오빠인지도 모르고 유재석 이름표를 제거했다. 친남매가 누구인지 드러나면서 이연희가 위기에 몰리자 이날 계속 같은 팀이었던 개리는 이연희를 보호해주는 상황에서 이연희는 유전자 감식대로 뛰어갔다.

하지만 고아라가 끈질기게 뒤따라가면서 이연희를 막아섰고 몸싸움을 벌였다. 결국 고아라가 이연희 이름표를 떼면서 유전자 감식을 받았고 유재석, 이연희가 런닝맨 미니시리즈 '그 겨울, 태풍이 분다' 속 친남매로 드러나면서 최종우승을 차지했다.

sisunnews.co.kr

 

▲ SBS 런닝맨 캡처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