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은행 침입한 강도, 시민의 추격 끝에 붙잡혀
성남 은행 침입한 강도, 시민의 추격 끝에 붙잡혀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3.03.28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뉴스팀] 은행에 침입한 뒤 수천만 원을 훔쳐 달아나던 강도가 시민에게 붙잡혔다.

28일 성남 수정경찰서는 은행에 들어가 흉기로 위협한 뒤 현금을 훔쳐 달아난 혐의로 박 모(36)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 씨는 지난 27일 오후 3시30분쯤 수정구의 한 새마을금고에 들어가 준비한 흉기로 직원들을 위협한 뒤 현금 1,700여만 원을 챙겨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근무하던 직원은 여자 3명과 남자 1명, 그리고 손님 3명이 있었으며, 박 씨가 돈을 챙겨 영업장을 나가는 순간 직원이 책상 밑에 설치된 비상벨을 누르고 “강도야” 라고 소리쳤다.

맞은편 세탁소에서 일을 하던 김 모(52)씨와 중국집 종업원 박 모(40)씨는 비명소리를 듣고 골목으로 달아나는 박 씨를 130m 가량 추격했으며, 숨이 차 멈춘 박 씨는 흉기로 김 씨 등과 대치하다가 김 씨가 팔을 뒤로 꺾으며 박 씨를 제압해 범행 3분여 만에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다.

김 씨는 이 동네에서 자율방범대장으로 2년째 활동하며, 비명소리를 듣고 바로 가게에서 나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은행 강도를 검거한 김 씨등 시민 2명에게 29일 감사장과 포상금을 수여할 예정이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