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적 부진'SK 민경삼 단장 사임…후임은?
'성적 부진'SK 민경삼 단장 사임…후임은?
  • 보도본부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6.12.26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SK 와이번스의 민경삼 단장이 성적부진에 책임을 지고 결국 26일 사임했다.

민경삼 단장은 지난 10월 12일, 김용희 감독의 퇴진과 함께 성적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으며, 트레이 힐만 감독 영입을 포함한 코칭스태프 개편, FA 김광현 및 외국인선수 계약 등 현안을 마무리하고 금일 재차 사직 의사를 밝혀 최종 수리되었다.

▲ (출처/SK 제공화면 캡처)

민 단장은 프로야구 선수 출신으로 1986~1993년 MBC청룡, LG트윈스 선수로 활동했고 LG트윈스 프런트, 코치를 거쳐 2001년 1월 SK 와이번스에 입사했다.

이후 그는 운영팀장, 경영지원팀장, 운영본부장을 거쳐 초창기 SK와이번스의 토대를 마련했으며, 2010년 1월 단장으로 부임한 이래 7년간 단장직에 재임하면서 한국시리즈 우승 1회와 준우승 2회라는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한편 SK는 차기 단장은 추후 선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