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아저씨 10년간 노예생활, 딸과 함께 '폭력, 갈취'까지 '충격'
통아저씨 10년간 노예생활, 딸과 함께 '폭력, 갈취'까지 '충격'
  • 보도본부 | 연예팀
  • 승인 2013.03.06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연예팀] 통아저씨로 유명한 이양승이 노예생활을 하였다는 소식이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통아저씨로 알려진 이양승은 6일 방송될 종합편성채널 채널A ‘분노왕’ 예고편을 통해 “이태원에서 노예생활을 했다. 나는 통아저씨가 아닌 이태원의 노예”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분노왕’ 최근 녹화에서 이양승은 “어디서도 털어놓지 못한 이태원 노예 생활에 대해 꼭 밝히고 싶었다”고 밝혔으며, 가난한 집에서 태어나 운전기사로 19년간 일을 하다 독학으로 서커스 묘기를 배우고 우연한 기회에 TV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태원 쇼 클럽에서 앞 다퉈 통아저씨를 섭외했고, 결국 쇼 클럽 무대까지 진출하게 됐다”고 전했다.

특히 이양승은 일본 TV 프로그램 ‘기인열전’에 4년 연속 출연했고, 그를 보기 위해 일본에서 하루 200~300명이 이태원 쇼 클럽을 찾았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그가 이태원 쇼 클럽에서 지난 10년간 일하며 번 돈은 고작 일당 3만 5000원. 이 금액은 이양승 혼자가 아닌 막내딸의 일당도 포함된 것이었다. 이마저도 짧게는 4개월, 길게는 8개월 치를 받지 못한 채 착취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쇼 클럽 업주들은 이양승이 말을 듣지 않자 보복성으로 팁 가로채기, 공연 중 불끄기, 재떨이를 던지는 등 폭력을 행사했다고 폭로했다.

이날 통아저씨는 “출연료를 갈취 당하거나 한 달에 월급 63만원으로 생활했던 시절도 있다”고 말했다. 또한 통아저씨의 딸 이은경 씨 역시 “참 나쁜 사람들이 많다. 돈을 많이 번다고 생각하지만 실상은 전혀 달랐다”고 고백해 출연진들의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

통아저씨 노예생활을 접한 소식이 네티즌에 전해지자 “통아저씨 노예생활 진심이야?”, “충격이다. 얼른 구출해주자!”, “통아저씨 노예생활..경찰에 고소해야한다.”, “통아저씨 폭력을 행사한 사람들 잡아야한다!" 등 따가운 시선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통아저씨 노예생활 고백은 6일 11시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 채널A ‘분노왕’ (통아저씨 노예생활)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