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박·조현아 열애설 부인, "음악·취미 공유하는 친구 사이”
존박·조현아 열애설 부인, "음악·취미 공유하는 친구 사이”
  • 보도본부 | 온라인미디어팀
  • 승인 2016.10.12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열애설이 불거진 가수 존박(28·박성규)와 혼성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27)가 2년 째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연인 사이가 아니라고 해명했다.

12일 존박 소속사 뮤직팜과 조현아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열애 사실에 관해 확인한 결과 또래 친구들의 모임에서 자주 만나 음악 교류와 취미 공유를 하는 막역한 친구 사이"라고 두 사람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 (출처/뮤직팜 홈페이지, 조현아 페이스북)

이어 "두 사람은 현재도 서로의 음악에 대한 아낌없는 조언과 배려, 지원을 통해 뮤지션 친구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에서는 복수의 가요 관계자 말을 빌려 두 사람이 음악을 공통분모로 2년 째 사랑을 쌓아왔다고 보도했다.

한편, 존박은 지난 2010년 엠넷 '슈퍼스타K2' 준우승으로 가요계 데뷔했다. 음악활동과 더불어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매력을 뽐냈다. 조현아는 어반자카파로 2011년 5월 데뷔했다. '그날에 우리', '커피를 마시고', '니가 싫어' 등 히트곡으로 사랑 받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