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 하반기에 컴백, "러브라인에 큰 변화 온다"
'막돼먹은 영애씨' 하반기에 컴백, "러브라인에 큰 변화 온다"
  • 보도본부 | 한지윤 에디터
  • 승인 2016.08.18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tvN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가 15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막돼먹은 영애씨’(이하 ‘막영애’)는 대한민국 대표 30대 노처녀 ‘이영애’ (김현숙 분)를 중심으로 직장인들의 애환과 30대 여성들의 현실을 대변하며 시청자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어왔다.

지난 2007년 4월 첫 방송된 이후 시청자들에게 진한 공감과 웃음을 선사하며 벌써 시즌15을 맞이한 '막영애'는 대한민국 최초, 최장기 시즌제 드라마로 여전히 뜨거운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 사진출처/막돼먹은 영애씨 공식SNS

9월 5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혼술남녀' 후속으로, 하반기에 방송하는 ‘막영애 시즌15'에서는 막돼먹은 영애씨의 공감백배 이야기가 더욱 화끈하게 펼쳐진다. 여전히 미로처럼 복잡하고 다사다난한 주인공 영애씨의 사회생활과 예측불허 로맨스가 더욱 현실감 있게 시청자들을 찾아갈 전망이다.

이번 ‘막영애 시즌15'에는 현재까지 지난 시즌에서 활약했던 주요 캐릭터들이 출연을 확정 소식을 알리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막영애 시즌15’의 연출을 맡은 한상재 PD는 "2016년 가을, 영애씨의 스펙터클한 이야기가 화끈하게 펼쳐질 것"이라며 새로운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그는 이어 "새 시즌에 활력을 불어 넣을 새로운 캐릭터를 열심히 구상하고 있다. 또한 영애를 사이에 두고 승준과 대적할 강력한 라이벌이 등장해 러브라인에 큰 변화가 있을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막돼먹은 영애씨’는 올해 하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