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다섯' 성훈-신혜선, '해피투게더' 출연...핑크빛 분위기
'아이가 다섯' 성훈-신혜선, '해피투게더' 출연...핑크빛 분위기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7.0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30일 밤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 KBS2 '아이가 다섯'에서 커플로 출연하고 있는 성훈과 신혜선이 나와 묘한 분위기를 풍겼다.

신혜선은 드라마 촬영을 하다가 실제로도 성훈에게 설렌 적이 있다고 고백했고, 성훈은 즉석에서 신혜선이 설렜다는 장면을 연기하기도 해 실제 열애를 의심하게 했다.

▲ 출처/ 해피투게더 3

또 MC 엄현경은 신혜선을 향해 “영화 ‘검사외전’에서 한 강동원과의 키스와 ‘아이가 다섯’에서 한 성훈과의 키스 중 누가 더 키스를 잘 하냐?”란 질문을 던졌다. 이에 신혜선이 곤란해했고, 성훈은 “나도 더 할 수 있는데···”라며 강동원에게 지기 싫은 승부욕을 드러냈다. 결국 신혜선은 성훈을 선택헀고 성훈은 아이처럼 좋아했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3'에서는 성훈·신혜선외에도 토니안·김재덕, 서유정·송재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