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관련 루머가 인터넷에 떠돈다고?
이승기 관련 루머가 인터넷에 떠돈다고?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6.23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승기 소속사 후쿠엔터테인먼트는 서울 강남경찰서에 '이승기에 관한 사설정보지의 유포자를 찾아 처벌해달라'는 신고를 접수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최근 인터넷에는 이승기가 아이가 있으며, 이승기의 아이를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몰래 출산해 키우고 있다는 근거없는 루머가 떠돌기 시작했다.

▲ 출처/ 이승기 공식사이트

이에 루머 속 여성도 전혀 근거가 없다며 경찰에 신고한 상태다.

이에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내일 소속사 관계자를 불러 정확히 어떤 수사를 원하는지 확인할 계획"이라며 “최초 유포자를 찾으면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를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