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스캅2’, 최고 시청률로 ‘유종의 미’
‘미세스캅2’, 최고 시청률로 ‘유종의 미’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5.09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성령이 출연한 ‘미세스캅2’ 지난 8일 종영했다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 코리아 집계 결과 8일 밤 방송된 '미세스캅2' 마지막 회는 시청률 11.1%를 기록했다. 이는 7일 날 방송 시청률인 10.1%보다도 1.0%P 높은 기록으로 자체 최고 시청률에 해당한다. 지난 3월 5일 첫 방송된 '미세스캅2'의 첫 회는 시청률 9.2%를 기록한 바 있다.

▲ 출처/ 미세스캅2 포스터

이날 '미세스캅2'에서는 고윤정(김성령 분)과 이로준(김범 분)의 마지막 대결이 펼쳐진 가운데, 고윤정(김성령)이 이로준(김범)을 체포하고 이로준(김범)이 사형 선고를 받으면서 막을 내렸다. ‘미세스캅1’과 마찬가지로 권선징악 엔딩으로 막을 내린 것이다.

이에 지난 8일 배우 김성령이 자신의 SNS에 ‘미세스캅2’의 종영 소감을 남겼다. 그녀는 “고마웠어요 모두. 슬옹이 축가 간 거 아쉽. 마지막방송까지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