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리아-양양, '열애 아니야' 공식 발표
빅토리아-양양, '열애 아니야' 공식 발표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4.20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최근 빅토리아는 중국 배우 양양에 이어 이번에는 매니저 가사개(지아스카이)와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에 대해 그룹 에프엑스 멤버 빅토리아 측이 공식 성명을 발표했다.

빅토리아는 지난 19일 공식 웨이보(SNS)에 성명을 발표, 루머 생성과 확산을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성명은 다음과 같다.

빅토리아 공작실은 일부 시나웨이보 이용자가 빅토리아에 대한 루머를 퍼트려 빅토리아의 명예와 인간적 존엄을 해친 데 대해 다음과 같은 성명을 발표한다.

▲ 출처/ SM 공식사이트

최근 일부 이윤을 추구하는 웨이보 계정에서 소속 연예인 빅토리아와 매니저의 관계에 대한 루머가 제기됐고, 빠른 속도로 광범위하게 확산됐다. 이로 인해 대중들이 빅토리아를 오해하고 비난했으며 악성댓글을 달았다. 빅토리아의 이미지가 실추되고 개인의 명예와 인간적 존엄이 크게 손상됐다. 정상적인 생활과 업무마저 심각한 피해를 입은 상황이다.

본 공작실은 사실을 밝히고 빅토리아의 이미지와 개인의 명예, 인간적 존엄을 수호하기 위해 대중에 성명을 발표한다.

첫째 위에서 언급한 루머는 어떠한 근거도 없다. 내용 역시 거짓이며 주관적이고 악의적인 루머다. 이로 인해 빅토리아의 명예와 인간적 존엄이 크게 훼손됐다.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행위를 중단할 것을 요구하며 관련 게시물을 삭제하고 더 이상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을 바란다.

둘째 본 공작실은 언론과 대중들이 사실과 법률을 충분히 인지하고 어떠한 형식으로든 루머를 확산하는 행위를 자제하기 바란다.

근거 없는 말은 지혜로운 자에 의해 멈춘다. 본 공작실은 빅토리아를 대신해 대중이 보내준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빅토리아 역시 한결같은 성실함과 직업 정신을 갖고 좋은 작품으로 보답할 것을 약속드린다.

가수 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빅토리아는 전지현, 차태현 주연의 ‘엽기적인 그녀1’ 후속으로 만들어진 ‘엽기적인 그녀 2'는 오는 5월 5일 개봉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