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D출신 배우 윤계상, 새 드라마 ‘굿와이프’ 합류
GOD출신 배우 윤계상, 새 드라마 ‘굿와이프’ 합류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4.14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tvN 새 드라마 ‘굿와이프’에 배우 윤계상이 합류하기로 했다.

아이돌 가수 GOD출신 배우 윤계상은 가수 출신 배우라는 편견을 완전히 없앨 정도로 매 작품마다 카리스마를 뽐내는 연기를 발산하는 신 스틸러다.

▲ 출처/2014 KBS2 드라마 '태양은 가득히' 중 한 장면

전도연, 유지태가 출연하기로 한 ‘굿와이프’는 윤계상의 합류로 벌써부터 사람들의 높은 기대를 받고 있다. 며칠 전 아이돌 ‘애프터 스쿨’출신 ‘나나’가 합류하기로 한 가운데, 윤계상은 ‘굿와이프’에서 냉철하고 이성적인 변호사 역할로 출연한다. 의뢰인에게 따뜻한 척 하지만 실제로는 의뢰인을 실제로 믿지 않는 캐릭터 역할을 맡았다. 그는 김혜경(전도연 분)이 변호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조력자 역할을 할 예정이다.

‘굿와이프’는 미국 CBS의 인기 드라마 '굿와이프(The Good Wife)'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잘나가는 검사 남편이 스캔들과 부정부패로 구속되고, 결혼 이후 일을 그만 뒀던 아내 김혜경(전도연 분)이 가정의 생계를 위해 로펌 변호사로 복귀하면서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법정 수사극이다.

윤계상은 “전도연, 유지태 등 좋은 선배님들과 함께 작품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벌써부터 기대되고 설렌다”며 “최선을 다해 재미있게 찍을테니 시청자분들께서 관심 가져주시고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