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2가 더 기대되는 언프리티랩스타2 [지식용어]
시즌2가 더 기대되는 언프리티랩스타2 [지식용어]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5.09.1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시즌2가 더 기대되는 프로그램 ‘언프리티 랩스타2’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오늘밤(11일) 언프리티 랩스타2가 방송되는데요. 헤이즈, 캐스퍼, 애쉬비, 효린, 길미, 안수민, 예지, 키디비, 수아, 유빈, 트루디가 출연한다고 결정했습니다.

언프리티 랩스타 2는 국내 최초 여자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컴필레이션 앨범 제작을 놓고 11인의 실력파 여자 래퍼들이 치열한 대결을 펼치는 서바이벌 형식의 프로그램입니다.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 1은 각종 욕설과 지나친 표현들로 인해 논란이 되기도 했는데요. 논란이 됐던 부분들을 시즌2에서 어떻게 표현할 것인지 주목되고 있습니다.

지난 8일 언프리티랩스타2 제작발표회가 공개됐는데요. 시사 영상에서는 출연자들의 강렬한 이미지가 눈에 띄었습니다. 효린, 유빈, 키디비 등이 경쟁에 놓이며 날카로운 모습을 보이며 시즌1에 못지않은 치열한 접전을 예고했습니다.

연출을 맡은 고익조PD와 한동철 국장은 제작발표회 자리에서 지난 시즌 문제가 됐던 부분이 대폭 사라질 것이라고 예고 했는데요. 그러면서도 출연자들의 치열한 경쟁, 랩을 통해 얻을 수 있는 힙합 세계의 즐거움 등도 함께 시청자에게 전하겠다고 했습니다.

한편 ‘언프리티 랩스타2’의 출연자들은 프로그램을 통해 각자 하는 음악을 알리거나, 그동안과는 다른 모습을 보여줄 것을 다짐했는데요. 특히 걸그룹 씨스타 멤버 효린, 원더걸스 유빈은 기존 그룹에서 보여줬던 것과는 전혀 다른 색깔을 가진 래퍼의 모습을 보여줄 것을 약속하면서, 시청자들의 기대감에 가득차게 하고 있습니다. 또한 길미는 자신의 음악 생활에 좋은 자극제라며 래퍼 길미의 다른 모습을 예고했습니다.

시즌2가 더 기대되는 언프리티랩스타2. 오늘 밤 오후 11시 화려한 시작이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