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투런홈런 터뜨려···'마티 브라운' 경기 관람, 반응은?
김현수, 투런홈런 터뜨려···'마티 브라운' 경기 관람, 반응은?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8.30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두산 베어스 김현수(27)가 팀 승리에 큰 역할을 했다. 

두산은 3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와의 시즌 12차전 경기에서 5-4로 승리했다.

이날 김현수는 4번타자(좌익수)로 선발 출장 팀이 2-4로 뒤지던 8회말 1사 1루에 나와 권혁의 초구를 공략해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투런홈런을 터뜨렸다.

▲ 두산 베어스 김현수(27)가 팀 승리에 견인차 노릇을 했다.(출처/두산 베어스 홈페이지)

특히 이날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의 환태평양지역 스카우트인 마티 브라운이 잠실구장을 찾아 김현수의 홈런을 지켜보기도 했다.

브라운은 현역 시절 일본에서 뛴 경험도 있고, 히로시마 도요 카프의 감독까지 지냈을 만큼 아시아야구에 대한 이해가 넓은 인물이다.

올해 들어 2번째로 한국을 찾은 그는 김현수를 비롯한 여러 선수들을 전반적으로 체크하기 위해 한국에 왔는데, 마침 찾아온 날 김현수의 홈런도 발견하며 좋은 구경을 한 셈이다.

이날 경기 후 김현수는 "앞에 빠른 민석이 형이 있어 초구로 빠른 공이 나올 것 같아 노리고 들어갔는데 중심에 맞아 좋은 결과가 있었다. 이겨서 좋고, 이길 수 있는 타점을 냈다는 게 중요하다. 타순에 관계 없이 감독님이 9번에 넣어주셔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소감을 남겼다.

이어 "순위보다는 한 경기 한 경기 이기는 것이 중요하다 생각한다. 그러다 보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에 매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승리로 두산은 시즌 전적 65승50패들 만들며 3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반면 한화는 57승61패로 2연패에 빠졌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