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한밤의 역주행 사고..4명 사망 1명 중태
강릉 한밤의 역주행 사고..4명 사망 1명 중태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2.12.1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밤중에 승용차가 중앙선을 넘어 역주행하다 택시와 정면 충돌해 택시 승객 등 4명이 숨지고 1명이 중태에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오전 1시44분께 강원 강릉시 교동 타이어뱅크 앞 도로에서 뉴그랜저 승용차(운전자 송모씨·31)가 마주 오던 쏘나타 택시(운전자 최모씨·42)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택시 운전자 최씨를 비롯해 승객 함모(31)씨와 민모(28·여)씨, 승용차 운전자 송씨 등 4명이 숨지고 택시 승객 노모(32·여)씨는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나 중태다.

 
함씨 등 택시 승객 3명은 지역 중등학교에 신규 임용된 교사들로, 연말 모임을 한 뒤 귀가하다 참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뉴그랜저는 택시와 충돌하기 전 앞서 가던 아반떼 승용차(운전자 정모씨·23·여)를 추돌하고서 그대로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다.

아반떼 운전자 정씨는 "뉴그랜저 승용차가 정상 주행 중인 내 차를 들이받고서 그대로 달아났다"며 "사고 직후 정차를 요구하며 쫓아갔으나 교차로를 지나 빠른 속도로 달아나는 바람에 시야에서 놓쳤다"고 진술한 것이다.

한편 경찰은 그랜저 승용차가 아반떼 승용차를 추돌하고서 중앙선을 넘어 역주행하다 택시와 충돌한 것으로 보고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

경찰은 숨진 그랜저 승용차 운전자 송씨의 혈액을 채취해 음주운전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