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메르스 감염 부부 사망
건양대병원 메르스 감염 부부 사망
  • 보도본부 | 장원균 인턴
  • 승인 2015.06.18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보건복지부가 메르스 부부사망에 대해 18일 발표했다. 이날 사망한 대전의 80대 여성은 지난 3일 숨진 36번 환자의 배우자로 밝혀졌다. 메르스 부부사망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전 메르스 환자(82번 환자)는 국가지정 병원인 충남대병원 음압병실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사망했다.

▲ 메르스 감염 부부 사망 (출처/YTN뉴스)

이 환자는 지난달 28∼30일 건양대병원에서 환자를 병간호하다가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환자는 고혈압과 폐렴 등을 함께 진단받았다.

한편, 메르스로 사망한 이 부부의 가족 대부분이 자택격리 조치돼 환자의 임종을 지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대전 메르스 환자는 총 26명(금산·부여·논산·계룡·옥천 주민 포함), 메르스 사망자는 9명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