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에 심사위원들 극찬 쏟아져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에 심사위원들 극찬 쏟아져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6.08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7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클레오파트라가 5대 복면가왕이 된 가운데 그의 가창력에 대한 심사위원들의 평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클레오파트라는 '이 밤이 지나면'을 열창해 관객들의 환호를 끌어냈다. 무대가 끝난 뒤에는 많은 이의 앙코르 요청이 쏟아졌다.

▲ 7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클레오파트라가 5대 가왕으로 선정됐다.(출처/MBC)

B1A4 산들은 심사평으로 "어릴 때부터 좋아하고 존경하며 본보기로 삼은 선배님이 계시다. 그분의 목소리가 들린다. 지금 이 자리에서 목소리를 듣고 있다는 게 매우 기쁘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김형석 역시 클레오파트라의 무대와 관련해 "성악 발라드 록 알앤비 모든 장르의 문을 열 수 있는 마스터키를 가진 장인이다. 기네스북 감이다"고 극찬했다.

윤일상도 "어떤 선을 넘어선 고수다. 만약 제가 생각하는 그분이 아니라면 이것도 큰 사건이다. 이렇게 잘할 수가 없다"라고 평가했다.

이날 방송된 '복면가왕'에서 클레오파트라는 3라운드에 오른 날벼락과 대결해 우승을 차지했다. 날벼락의 정체는 가수 조장혁이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