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표 오늘(30일) 오전 10시, 4.29 재보궐 패배 이후 향방 언급
문재인 대표 오늘(30일) 오전 10시, 4.29 재보궐 패배 이후 향방 언급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4.30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가 오늘(30일) 오전 10시 국회 원내대표 회의실에서 열리는 정책조정회의에 참석, 4.29 재보궐 패배와 관련해 견해를 밝힌다.

정책조정회의는 매주 우윤근 원내대표가 주재하고 있으나, 선거결과가 나오자 당에서는 문재인 대표가 참석하는 것으로 급하게 일정이 변경했다.

세월호와 성완종 사태 등 야권에 호재로 인식되는 대형 사건이 잇따랐지만, 박근혜 정부 들어 이번까지 네 차례 열린 재보선에서 모두 전패함으로써 새정치연합은 정권 탈환의 가능성을 보이지 못하는 무기력한 '불임 정당'으로 인식될 위기에까지 몰렸다.

▲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가 오늘(30일) 오전 10시 국회 원내대표 회의실에서 열리는 정책조정회의에 참석, 4.29 재보궐 패배와 관련해 견해를 밝힌다.(출처/연합뉴스TV)

무엇보다 이번 선거를 통해 문재인 대표 체제는 지도력에 타격을 입고 크게 흔들릴 수밖에 없게 됐으며 문재인 대표가 현 정국을 어떻게 수습하고 내년 총선과 대선을 준비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한편 문재인 대표 측 핵심 관계자는 언론 인터뷰를 통해 "문재인 대표가 (개표 상황을 지켜보며) 걱정을 많이 했다"면서 당 사퇴 여부 등 거취 문제 언급과 관련해서 "지도부가 3개월마다 사퇴하면 어떻게 하나. 우리 당이 망했다"고 비관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