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세 '힐링캠프' 출연 성유리 교복 차림새 "고등학생 같다" 김제동은?
이문세 '힐링캠프' 출연 성유리 교복 차림새 "고등학생 같다" 김제동은?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3.31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힐링캠프'에 출연한 가수 이문세가 후배 가수이자 연기자인 성유리 교복 차림을 보고 예쁘다고 했다.

30일 밤 방송된 SBS'힐링캠프-기쁘지아니한가'에서는 가수 이문세가 손님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문세는 MC 성유리가 교복 차림으로 자신을 반기는 모습을 보고, 환한 미소로 인사를 건네며 "오랜만이야. 너무 예쁘다. 완전 고등학생 같다"라며 성유리의 교복 차림을 칭찬했다.

▲ '힐링캠프'에 출연한 가수 이문세가 후배 가수이자 연기자인 성유리 교복차림을 보고 예쁘다고 했다.(출처/SBS)

그러나 이문세는 성유리 옆에 서있던 MC 김제동에게는 "제동이는 교감선생님 같다"고 차별 대우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문세는 지난 1986년에 당했던 교통사고 당시에 대해서도 언급하기도 했다. 이문세는 "그 당시 턱 뼈가 부러지고 치아도 몇 개가 날아갔다"고 밝히며 "정말 노래를 못할 뻔했다"고 당시 사고에 대해 설명했다.

이문세는 이어 "위 치아와 아래 치아를 묶는 수술을 했는데 영화 '양들의 침묵'에 나오는 재갈을 물리는 것처럼 그런 것을 몇 달 동안 했다"며 당시의 긴박했던 상황을 이야기했다.

사고 당시의 상황을 설명하던 이문세는 이어 "심각했던 것은 것은 무명 세월을 지나 이영훈 작곡가를 만나 세상에 알려질 때였고 방송 진행자가 아닌 가수였다는 것을 알릴 때였다는 점"이라고 했다.

이어 "4집 앨범 녹음을 막 끝내고 출시를 앞두고 당한 사고였다. 마지막 앨범이 될 수도 있었다"며 담담하게 설명하기도 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