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영, 예비신랑 얼굴 공개 누구길래?
정소영, 예비신랑 얼굴 공개 누구길래?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3.25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배우 정소영이 예비신랑의 얼굴을 공개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23일 결혼을 발표한 정소영 측은 훈남 예비신랑과의 아름다운 백년가약을 준비하며 행복한 미소로 함께하고 있는 결혼 화보를 공개했다.

6년 연상의 사업가로 현재 대중문화 콘텐츠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의 교수로 재직 중인 예비 신랑은 배우 오협이다.

▲ '징비록'에 출연하는 배우 정소영이 예비신랑의 얼굴을 공개했다.(출처/씨아이ENT, 비밀결사단)

정소영의 소속사 관계자는 두 사람은 MBC 공채 탤런트 출신으로 각각 정소영은 28기, 신랑 오협은 30기 선후배로 만나 10년여간의 긴 인연이 연인에서 부부의 결실로 이어졌다고 전했다.

예비신랑 오협은 MBC 공채 탤런트 30기로 드라마 '다모', '대장금', '불새', '역전의 여왕'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 2010년 배우 김남길이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서 '선배가 없었으면 배우 인생을 포기했을 것이다. 자신이 복귀할 수 있게 힘을 준 선배이다.'라고 고마움을 전하며 후배들에게 따뜻한 의리남으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KBS1TV 광복 70주년 특별기획 대하드라마 '징비록'에서 류성룡의 부인 '인동장씨'역으로 대활약하고 있는 배우 정소영은 오는 3월 29일 강남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신혼여행은 현재 작품에 전념하기 위해 종영 후 떠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