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은 밤이 좋아' 트바로티 김호중 전격 출연…설 특집 ‘풍성’
'화요일은 밤이 좋아' 트바로티 김호중 전격 출연…설 특집 ‘풍성’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3.01.24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제공

화밤 설 특집 <한가족 대잔치>에 트바로티 김호중이 출연해 감동의 무대를 선보인다.

24일 방송될 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56회 설 특집 <한가족 대잔치>에는 트바로티 김호중, 2월의 신부 서인영, 개가수 영기, 미쓰정 정다경, CEO 허경환, 국가대표 셰프 정호영이 출연해 파격 퍼포먼스와 화려한 가창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설 특집은 미스터트롯 TOP4 김호중이 출연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방영 전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다. <태클을 걸지마>를 부르며 무대에 등장한 트바로티 김호중의 모습에 출연진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화밤 애청자라고 밝힌 김호중은 앞으로 더 많이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는데…첫 출연 만에 화밤에 완벽 적응한 김호중의 매력만점 활약상이 펼쳐진다.

또한, 김호중은 화밤 공식 퍼포먼스 여신 황우림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한다. 김호중이 등장하자, 황우림은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김호중 덕분에 <미스트롯2>에 나갈 결심을 했다”고 말했다는데…황우림과 김호중의 특별한 연결고리는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화밤 설 특집 <한가족 대잔치>의 하이라이트, 김호중의 단독 스페셜 스테이지 무대도 주목할 만하다. 화밤에서 최초 공개하는 김호중 단독 스페셜 스테이지에서 트바로티 김호중의 매력이 듬뿍 담긴 특급 메들리 무대가 펼쳐진다.

센 언니 서인영은 김호중이 부른 나훈아의 <친정 엄마> 무대에 폭풍 눈물을 흘리는 반전 모습을 보여준다. 김호중의 감성 한 가득 무대에 서인영은 무대가 끝날 때까지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는데…연예계 대표 센 언니 서인영까지 오열하게 만든 김호중의 <친정 엄마> 무대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화밤 설 특집을 맞아 특별한 행운요정이 찾아온다. 매번 역대급 섭외로 화제의 중심에 선 행운권 라운드. 이번에는 김호중의 최애가 행운요정으로 등장했다는데…김호중은 “진짜 꼭 만나보고 싶었어요”라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고 처음부터 끝까지 행운요정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을 보인다. 김호중을 푹 빠지게 만든 애교 만점 행운요정의 정체가 공개된다.

2월의 새신부 서인영은 화밤에서 예비 신랑과의 첫만남 비하인드 스토리를 최초로 전한다. 서인영은 예비 신랑이 첫 만남에서 자신을 알아보지도 못했다고 밝혀 그들의 연애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날 서인영은 예비 신랑에게 실제로 불러줬던 노래를 대결곡으로 선곡했고, 의외의 대반전 점수에 놀라 무대에서 풀썩 주저앉았다는데…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2월의 새신부 서인영의 무대가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사진=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 제공

트롯 쾌남 영기는 지난 <주현미 가요제>에서 화제의 때밀이 퍼포먼스를 펼친 이후 무대에 대한 부담감이 생겼다고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가볍게 시작한 퍼포먼스였지만, 모두의 기대감이 점점 더 커지자 더 대단한 퍼포먼스를 보여줘야 한다는 압박감을 느꼈다고 한다. 영기는 이번 설 특집 무대에서 역대급 퍼포먼스를 선보이기 위해 지옥 훈련에 들어갔다는데…특히 평소 친한 동료인 안성훈은 무대 준비 과정을 지켜본 뒤 “혹시 <미스터트롯2> 나가는 거 아니냐”고 말했다고. “다리가 잘 안 움직인다”고 말할 정도로 무대 준비에 집중한 영기의 특급 퍼포먼스는 오늘 밤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작진은 “설 특집을 맞아 시청자들에게 역대급 무대를 선물하기 위해 김호중, 서인영, 영기, 정다경, 허경환, 정호영을 전격 섭외했다. 모두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 김호중의 단독 스페셜 스테이지 무대부터 서인영의 반전 무대, 영기의 특급 퍼포먼스까지 준비돼 있으니, 화밤과 함께 풍성한 연휴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화요일은 밤이 좋아'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