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나, “시각 인공지능을 활용한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 세미나 진행
제나, “시각 인공지능을 활용한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 세미나 진행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11.25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나, 버거형 엔터테인먼트 ‘스마트폰 과의존 사전예방·관리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제나 제공

주식회사 제나(대표 윤명철)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2022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금융 마이데이터 시대, 시각 인공지능을 활용한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라는 주제로 전문가 초청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진행된 이번 세미나는 LW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됐다. 성신여자대학교 황정연 교수, 상명대학교 이의철 교수가 발표자로 나서 “영지식증명을 이용한 마이데이터 자기주도 증명방법”, “시각지능 기반 비접촉 생체신호 측정을 통한 헬스인덱스 추출 기술”에 대해 발표했다.

해당 세미나의 주요 주제인 시각 인공지증 기반 비접촉 신체 센싱 기술을 적용한 동작유사도 평가 데모앱을 활용한 시연을 가졌다. 시연의 교습자로 영화배우 박효준이 등장하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제나는 영화배우 박효준의 소속사인 버거형 엔터테인먼트와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스마트폰 과의존”의 사전예방 및 관리 사업을 진행하며 양사가 협력하여 사회문제 해결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제나의 윤명철 대표는 “35만 유튜버를 보유한 버거형 엔터테인먼트와 스마트폰 과의존 사전예방ㆍ관리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으로 스마트폰 과의존 증상을 해결함에 있어 ICT 혁신기술 및 서비스를 개발하고, 다양한 생산적인 컨텐츠를 생성하는데 일조하며, 사용자 프라이버시를 보호하고 재미와 참여 가치를 선사하는 맞춤형 건강 챌린지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버거형 엔터테인먼트의 소속 영화배우인 박효준은 “제나와 협력하여 “스마트폰 과의존” 증상을 해결하는데 일조를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더나아가 주식회사 제나와 협력하여 스마트폰을 건강한 소통과 창작의 도구로 전환하는 인프라 생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한편 주식회사 제나는 대구광역시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타트업이다. 건강 마이데이터 제3자 제공 기술, 영지식증명 기술 기반 개인정보 자율 은닉 기술, 얼굴영상 기반 사용자 감정추론 기술, 사용자 EEG 기반 정신건강 분석 AI기술 등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