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보육시설 총기 난사 사건 발생, 용의자는 마약 혐의 전직 경찰 [글로벌이야기]
태국 보육시설 총기 난사 사건 발생, 용의자는 마약 혐의 전직 경찰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2.10.0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지구촌에서 일어나는 각종 사건들. 우리가 잠든 사이에도 지구 반대편에서는 다양한 일들이 발생한다. 알아두면 좋은 글로벌 이슈. 오늘은 또 어떤 사건들이 해외에서 벌어지고 있는지 핫한 지구촌 소식을 알아보자. 

지난 6일 태국 북동부 보육시설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어린이 등 3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태국 경찰 당국은 농부아람푸주 나끌랑 지역에서 발생한 이 사건으로 어린이 22명을 포함해 최소 34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1. 용의자는 해고된 전직 경찰관

[자료제공 /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제공]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는 마약 관련 사건에 연루돼 지난해 해고된 전직 경찰관으로, 범행 후 귀가해 자신의 아내와 아이까지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그는 점심시간에 보육시설에 들어가 총을 쐈고, 희생자 중에는 임신 8개월 된 교사와 2살 난 유아도 있었으며 총기 난사 희생자 외에 용의자 가족까지 포함하면 40명 가까이 숨진 셈이다. 쁘라윳 짠오차 총리는 페이스북을 통해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다며 유가족들에게 애도를 전한다고 밝혔다. 

2. 총기 보유 가능한 태국인

[자료제공 /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제공]

지난 2020년 2월에는 군인이 방콕 시내 대형 쇼핑몰에서 29명이 사망하고 57명이 다치는 총기 난사 사건을 일으켜 태국 사회에 충격을 전했다. 총기 모니터 그룹 건폴리시에 따르면 2017년 기준 태국 민간부문이 소유한 총기는 1,034만여정에 달한다. 이 가운데 등록된 총기는 622만여정에 불과하며, 412만정 이상은 무허가 총기로 추정된다. 태국인은 허가를 받으면 총기를 보유할 수 있다. 

3. 최악의 사건 중 하나

[자료제공 / Pxhere, 연합뉴스 제공]
본문 내용과 관련 없음 [자료제공 / Pxhere, 연합뉴스 제공]

이번 사건은 범인 한 명이 어린이들을 살해한 최악의 사건 중 하나로 꼽힌다. 앞서 노르웨이에서는 우익 극단주의자 아네르스 베링 브레이비크가 2011년 청소년 여름캠프에서 69명을 살해했으며 희생자는 주로 10대들이었다. 1996년에는 스코틀랜드 던블레인의 한 초등학교에 무장 괴한이 침입해 학생 16명을 살해했고, 올해 5월 미국 텍사스 초등학교 총격 사건으로는 어린이 19명이 숨졌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